챔프전 판도를 바꾼 서울 SK 전희철 감독의 지략 > 스포츠이슈

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사이트 내 전체검색

스포츠이슈


   자유게시판    유용한사이트    스포츠이슈    익명게시판


챔프전 판도를 바꾼 서울 SK 전희철 감독의 지략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Z 댓글 0건 조회 3,007회 작성일 23-05-05 15:11

본문

스포츠이슈


불과 2년 차 감독이지만 배짱과 묘수는 마치 20년 차 베테랑 같다. 전희철 서울 SK 감독이 연일 변화무쌍한 용병술로 챔피언 결정전의 판도를 뒤흔들어놓고 있다.
 
전희철 감독이 이끄는 SK는 3일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2022-2023 SKT 에이닷 프로농구 챔피언결정전 5차전에서 안양 KGC 인삼공사에서 66-60으로 승리했다. 1차전 승리 이후 2, 3차전을 내리 내줬던 SK는 4, 5차전을 잡고 다시 3승 2패로 시리즈를 역전시키며 대망의 챔피언결정전 2연패에 단 1승만을 남겨놓게 됐다.
 
당초 SK는 이번 챔프전에서 KGC보다 열세로 평가받았다. KGC는 정규리그 내내 한번도 1위를 내주지 않는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을 차지할만큼 두터운 전력을 자랑했다. 정규리그 3위인 SK는 6강플레이오프부터 치르고 올라오는 체력적 부담이 컸던데다, 최준용-안영준 등의 공백으로 최상의 전력도 아니었다.
 
하지만 SK는 예상을 깨고 KGC를 몰아붙이며 기적같은 업셋 우승을 바라보고 있다. 그 중심에는 바로 한정된 자원 안에서 팀 전력을 극대화시킨 전희철 감독의 놀라운 지략이 있었다.
 
전희철 감독은 올해 봄농구에서 리그 최고의 "원투펀치" 자밀 워니와 김선형의 공격력을 극대화시키는 전략을 구사하여 재미를 봤다. 전 감독은 이를 "몰빵농구(특정 선수에 대한 공을 몰아주는 경기운영)"라고 표현했지만, 실제로는 팀전력에 대한 현실적인 판단과 치밀한 계산이 뒷받침된 선택이었다.
 
전체 내용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우회접속시 채팅창이 작동하지 않을수 있습니다.

중고천국텔레그램
중고천국검증
오늘 2,247 어제 2,016
최대 23,518 전체 4,069,995

게시물에 대한 책임은 작가에게 있으며 우리는 책임을지지 않습니다.
우리는 당신이 당신의 국가에서 인정하는 성인이 아니라면 성인 정보를 사용하는 것에 동의하지 않는다.
Copyright © usedheaven. All rights reserved.